_산과_임신출산

 임신 계획 세우기 임신기 관리(산전 검사)
 고위험 임신 관리 분만
 건강한 산욕기(산후관리) 임신을 유지할 수 없는 경우
 임신주수에 따른 검사안내 임신중영양관리및정보
임신을 유지할 수 없는 경우
인공임신중절수술이란?
태아가 모체밖에서 생명을 유지할 수 없는 시기에 태아와 그 부속물을 인공적으로 모체 외부에 배출시키는 수술입니다.

강간에 의한 임신, 근친상간에 의한 임신, 유전병이 있는 사람의 임신, 불완전 임신,계류유산 혹은 기타 여러 가지 이유로 이 수술을 받게 됩니다. 그러나 임신한 날부터 28주 이내에 있는 자에 한해서만 인공임신중절수술을 할 수 있습니다.

수술 시기와 방법
임신중절을 해야 되는 경우라면 조기에 임신을 의심하고 진단하는 것이 좋습니다. 예정된 월경일이 보다 월경이 늦어질 때 일주일만 경과해도 임신진단을 받고 수술을 받는 것이 제일 중요합니다.

임신초기(8주미만)에는 자궁경관을 확장시키지 않아도 되므로 주사기나 흡입큐렛으로 간단하게 시술할 수 있습니다. 그러나 임신초기에 비해 임신 주수가 커질수록(9주이상) 후유증이 발생할 가능성이 더 높고 수술도 더 힘들며 비용도 더 많이 듭니다.
보이지 않는 자궁속의 내용물을 자궁밖으로 제거하는 수술이므로 반드시 산부인과 전문의의 숙련된 치료를 요구합니다.

수술 후 주의점
수술 후 1주일간 병원치료를 받아야 합니다.
더러운 물이 질 속으로 들어가 자궁으로까지 들어가면 염증이 일어날 것은 거의 확실하기
    때문에 다음 월경이 있기 전에는 절대로 목욕탕, 수영장 등 물에 들어가면 안되며, 간단한
    샤워 정도만 가능합니다.
성생활은 한달 정도 금하는 것이 염증을 피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곧 잇따른 임신을 피할 수
    있는 가장 안전한 방법입니다.

수술 후유증
수술을 받은 후 특히 흔한 후유증은 자궁내막염, 나팔관염, 난소염, 질염 등입니다. 이는 수술전 질분비물 검사로 염증을 일으킬 수 있는 균의 종류를 미리 알아 이에 맞는 적절한 항생제를 투여함으로써 예방할 수 있습니다.

그러나 많은 미혼 여성들이 수술만 받고 아예 약도 먹지 않거나, 혹은 약국에서 적당히 3~4일분의 약을 사먹거나 하며, 1주일 혹은 필요에 따라 그 이상의 기간동안 치료를 받으라는 전문의의 진단을 무시하여 큰 일을 초래하게 됩니다.
모체가 인공임신중절수술을 받게 되면 신체적, 정신적으로 후유증과 합병증을 겪게 되므로 반드시 철저한 피임법을 익힌 후 성생활을 시작해야 건강하고 젊은 육체를 간직할 수 있습니다.





>